Brand

SOS Children's Villages

 

Agency

Gents





시리아 내전으로 힘겨운 삶을 살아가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기부 캠페인들이 전 세계적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 참고 : MasterCard의 A priceless Delivery캠페인, http://artistchai.tistory.com/914)

아동 양육 및 자립을 목적으로 하는 비정부 국제개발 기구 “S0S 어린이 마을

어린이들을 위한 유튜브 프리롤 광고를 활용한 기부 캠페인을 펼쳤습니다.





영상이 나오기 전에 나오는 프리롤 광고는

Skip 할 수 있는 시간을 5,4,3,2,1 카운트 다운하여 알려줍니다.

SOS 어린이 마을은, 바로 이점을 착안하여

카운트다운으로 시청자의 심리를 자극하는 프리롤 광고

Every Second Counts 캠페인을 진행하였습니다.



SOS어린이 마을은 프리롤 광고에 기부를 쉽게 할 수 있는 기부 버튼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이 기부 버튼은 재생바가 재생시간을 나타내주듯이 재생시간에 맞춰 움직이도록 하였으며,

1초가 지날 때 마다 1유로가 감소되도록 기부금을 설정해놓았습니다.

, 광고가 시작되면 30유로에서 1초가 지나면 29유로,

2초가 지나면 28유로를 기부하도록 유도하는 버튼이 담긴 프리롤 광고인 것이죠.

이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시간이 지나면 기부를 할 수 없다는 시간적 압박감을 주어,

더 많은 사람들이 기부에 참여하도록 유도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지금 이 순간에도 어린이들이 고통 받고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Every Second Counts(매 순간 중요하다)”라는 메시지와

시리아 어린이들의 힘든 모습이 담긴 사진을 함께 전달하여 효과를 높이고자 하였습니다.



SOS 어린이 마을은 시간에 따라 기부금이 변하는 프리롤 광고를 통해

시청자들의 심리를 자극하며 더 많은 기부를 유도했는데요.

기부캠페인에서 소비자들이 제한된 시간, 제한된 금액을 통해, 희소성을 높이는

헝거마케팅 기법을 활용한 것은 이례적이었으며,

이를 프리롤 광고에 접목시켰다는 점에서 주목할만한 사례였습니다.


프리롤 광고를 통해 얻은 기부금은 최근 폭격으로 파괴된

시리아 수도의 어린이 구호 건물들을 재건축하는데 사용될 거라고 합니다.

여러분도 아이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해당 이벤트 사이트에 들어가 기부를 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http://elkesecondetelt.sos-kinderdorpen.be/




저작자 표시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Brand

Apotek Hjartat

 

Agency

Wenderfalck




 


VR은 특정 환경이나 상황을 컴퓨터 영상으로 만들어

사용자가 마치 실제 주변 상황 및 환경과 상호작용하고 있는 것처럼 재현하는 기술입니다.

게임, 교육, 제조, 국방 등 다양한 산업에서 활발하게 활용되고 있는데요.

최근 VR이 환자심리 개선 효과가 입증되었다는 발표가 있었습니다.

스웨덴에서 2번재로 큰 제약회사인 Apotek Hjartat

바로 이 VR의 환자심리 개선 효과를 활용한 HAPPY PLACE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합니다.


(출처: 유튜브 영상)




Apotek Hjartat는 자연의 풍경을 일러스트로 표현한 VR앱을 만들었습니다.

이 앱은 단순히 자연의 풍경을 감상하기 위해 만들어진 것이 아니라

통증 완화가 필요한 사람들이 보다 편안하고,

고통으로부터 주의를 돌리기 위해 만들어 졌습니다.


(출처: 유튜브 영상)


, 임신으로 인해, 각종 통증과 스트레스를 받는 여성들이나

문신을 세기는 동안 일시적인 통증 완화가 필요한 사람들이

VR을 통해 자연을 감상하도록 하여

심리적으로 안정감과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


(출처: 유튜브 영상)


Apotek Hjartat은 앱에 대한 설명을 담은 영상과

Sara Albin VR체험기를 담은 영상2편을 통해 캠페인 홍보하였으며,

앱은 VR기기의 대표 브랜드 오큘러스 스토어와

Apotek Hjartat 약국에서 배포되었습니다.

(Sara: https://youtu.be/zmZ8MBjbBGk , Albin : https://youtu.be/kNt5x9j4oCk )




Apotek Hjartat제약회사답게

VR의 심리 개선 효과를 활용한 캠페인을 실행하였으며,

이를 통해 자사의 제품 효과를 간접적으로 표현한 캠페인이었습니다.

범람하듯 쏟아져 나오는 가상현실 컨텐츠 사이에서

VR의 새로운 효과를 발견하고 이를 캠페인에 녹였다는 점과

제약 제품 특성상 다소 어렵고 딱딱할 수 있는 내용을

체험을 통해 쉽게 전달하였다는 점에서

눈여겨볼만한 캠페인이었습니다.

Apotek Hjartat Happy Place를 체험해보고 싶다면

http://bit.ly/GetHappyPlaceVR에 접속해보세요!

 (, VR기기는 소지하셔야 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Brand

WD-40

 

Agency

BIMM Media




 

할로윈데이(Halloween Day), 다들 잘 보내셨나요?

윤활제나 제녹제로 사용되는 WD-40도 할로윈데이를 맞이하여

제품의 우수성을 부각시키는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WD-40은 대문이나 자전거 체인처럼 마찰이 많이 일어나는 곳에 사용하면

윤활유 덕분에 부드럽게 작동되며 소음을 방지하는 제품인데요.

과연 어떤 재미있고 무시무시한 할로윈 캠페인을 진행했을까요.


(출처 : 유튜브 영상)



WD-40“Haunted Door”이라는 브랜디드 어플을 제작했습니다.

이 어플에서는 문이 삐걱이며 열리는

세 가지 종류의 무시무시한 효과음을 재생할 수 있는데요.

어플을 실행한 후 문고리에 휴대폰을 걸어두면

문을 열고 닫을 때 앱에서 나오는 스산한 효과음을 통해

마치 귀신의 집에 들어가는 것 같은 느낌이 들도록 하였습니다.

오래된 문처럼 마찰이 잦은 곳에 주로 사용되는 WD-40

부드럽게 문을 열리게 하면서 소음까지 방지해줍니다.


(출처 : 유튜브 영상)


WD-40은 이러한 성능을 홍보하고자, 제품의 특장점을 역으로 발상하여

문이 열릴 때 무시무시한 효과음을 재생하는 브랜디드 어플을 고안한 것입니다.

제품의 성능이 너무 좋아서 사용하게 된다면,

삐걱거리는 소리가 나지 않아 할로윈데이를 재미있게 즐길 수 없을 테니

대신 스산한 효과음이 나는 어플을 사용하라는 재치 있는 발상인 것이죠.

WD-40을 사용하는 고객뿐 아니라, 사용하지 않는 고객까지

할로윈데이에 재미있게 활용할 수 있는 Haunted Door을 통해

제품의 우수성을 자신감 있고 재치 있게 전달하였습니다.

 

 


WD-40은 문을 열고 닫을 때 발생하는 소음을 방지하는

제품의 성능에 대해서 직접적으로 말하지 않았습니다.

대신, 귀신과 괴물 분장을 하고 즐기는 할로윈데이에 즐길 수 있는

제품의 성능과 반대되는 무시무시한 효과음 어플을 제작하여

거꾸로 제품의 우수성을 한 번 더, 효과적으로 강조하였습니다.

 

할로윈데이를 더 재미있게 만들어주는 Haunted Door앱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특별하고 재미있는 경험을 선사하였으며,

이를 통해 브랜드에 대한 긍정적인 이미지를 구축하는 동시에

“For Every Other night, There’s WD-40”라는 문구로

메시지를 전달하였습니다.

또한, WD-40를 구매할 수 있는 사이트로 이동 할 수 있는 버튼으로

세일즈까지 올릴 수 있었던 할로윈데이 캠페인 사례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Brand

Groupama

 

Agency

Saatchi & Saatchi

 





이탈리아는 대표적인 카톨릭 국가 중 하나입니다.

따라서 대부분의 이탈리아 운전자들은 운전 중 사고로부터 보호 받기 위해

자동차 내부에 신의 사진을 붙여놓는다고 합니다.

그런데, 최근 이탈리아에서는 운전 중 휴대폰 사용으로 인해

교통사고가 가파르게 증가하였습니다.

 

(출처 = 유튜브)

 

그래서, 이탈리아의 보험 회사 Groupama

신의 사진을 자동차 내부에 붙이는 행동을 이용하여,

휴대폰 사용으로 인한 교통사고로부터 사람들을 보호해 줄 수 있는

특별한 산티노(Santino, 성자) 사진을 제작했습니다






Groupama는 산티노(Santino, 성자) 사진에 NFC칩을 삽입하고,

이와 연동되는 어플리케이션을 제작하여, 사람들에게 배포하였습니다.

*NFC : 10cm이내의 가까운 거리에서 다양한 무선 데이터를 주고받는 통신 기술.


(출처 = 유튜브)


운전을 하기 전에 휴대폰과 연동 NFC칩을 연동 하면,

휴대폰은 잠금모드로 바뀌며 운전 중 메시지가 올 때마다

지금은 운전중입니다라는 메시지가 자동으로 발송되도록 하였습니다.

 

, 사람들이 자동차에 붙이던 산티노 사진이

단순히 신으로부터 보호받는 느낌을 주는 것뿐 아니라

운전 중에 휴대폰으로 산만해지는 것을 방지하여,

실질적으로 운전자를 보호할 수 있는 사진으로서 기능하게 된 것이죠!





이번 산타노 안전 시스템 캠페인은,

이탈리아 사람들의 생활 깊숙한 곳에 자리잡은 종교적인 특징과

어플리케이션과 연동되는 NFC라는 간단한 기술을 활용했던

안전운전 캠페인이었는데요.

 

Groupama는 사고가 많아질수록 손해를 보게 되는 보험회사 입니다.

보험 가입을 권유하기 보다 안전운전을 도와주는 브랜디드앱을 제작하고

운전 중 휴대폰 사용을 지양하는 캠페인을 펼침으로써,

소비자들에게 호감을 주는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는 동시에

자동차 사고를 방지하여 결과적으로 손해율까지 낮출 수 있었던

브랜드&세일즈 캠페인 사례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Brand

Take5

 

Agency

Barkley





곧 다가올 10 31일은 할로윈데이(Halloween Day)입니다.

할로윈데이는 남녀노소가 다양한 코스튬을 하고 벌이는 미국의 축제인데요.


(출처 = 유튜브 영상)


어린이들은 유령이나 괴물로 분장을 하고 이웃집을 방문해

과자를 주지 않으면 장난을 칠거야! 라는 뜻의 “Trick or Treat”를 외치면

어른들이 미리 준비해둔 사탕이나 초콜릿을 받는 놀이를 하곤 합니다.

할로윈데이를 맞이해 초콜릿 브랜드 Take5

바로 이 Trick or Treat 놀이에 착안하여 특별한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여러분은 스마트폰의 플립 모션 기능을 알고 계신가요?

플립 모션 기능이란, 모바일을 뒤집었을 때도 사람의 움직임을 인식해

스마트폰의 상태를 편리하게 변경할 수 있는 기능입니다.

Take5는 이런 모바일의 플립 모션 기능을 활용해 모바일 사이트에 방문한 사람들이

휴대폰을 뒤집고 노크를 하면 그들의 휴대폰으로 초콜릿을 나누어주는

모바일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할로윈 이벤트 페이지를 제작하였습니다.

 

(출처 = 모바일 홈페이지)


모바일에서 해당 이벤트 페이지에 방문하게 되면,

“What Lurks Behind The Door?”(문 뒤에 무엇이 숨어있을까?)라는 문구와 함께

닫혀져 있는 수상한 문이 나타납니다.

“Find out” 이라는 버튼을 누르면 나오는 안내문구

“Here’s now : flip , knock , open”에 따라

스마트폰을 뒤집어서 노크를 한 후 휴대폰 화면을 확인하면

모션 인식에 따라 닫혀 있던 문이 서서히 열리게 됩니다.

 

(출처 = 모바일 홈페이지)

 

닫혀있던 문이 열리면 랜덤으로 노출되는 화면을 통해 브랜드와 제품을 경험할 수 있게 됩니다.

첫 번째 화면은 각 종 귀신들이 Take5와 함께 있는 모습을 통해 제품 이미지를 보여줍니다.

두 번째는 Take5 한 봉지를 무료체험 해 볼 수 있는 즉석 당첨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마지막으로 세 번째는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아마존 페이지로 연결시켜 줌으로써

소비자들에게 제품 경험과 참여를 재미있게 만들어냈습니다.

 

 


Take or Treat은 할로윈데이라는 시기와 모바일에서만 가능한

플립 모션이라는 간단한 기술을 적절하게 활용한 캠페인입니다.

이를 통해 단순히 판매를 유도하는 뻔한 할로윈 이벤트를

모바일에서 할 수 있는 Trick or Treat 놀이로서

남녀노소 모두가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했습니다.

자사 초콜릿을 할로윈 톤앤매너에 맞게 노출시키는 것과 동시에

자연스럽게 구매까지 유도하여 브랜딩뿐 아니라 세일즈까지 올릴 수 있었던

특별한 할로윈데이 모바일 캠페인이었습니다.

 

현재 https://www.takeortreat.com/ 에서 캠페인이 진행되고 있으니,

여러분도 한 번 방문하여 캠페인도 참여해보고 초콜릿도 받아보세요J

여러 번 참여 할 수 있으니, 실패해도 실망하지 마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