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Brand

SOS Children's Villages

 

Agency

Gents





시리아 내전으로 힘겨운 삶을 살아가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기부 캠페인들이 전 세계적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 참고 : MasterCard의 A priceless Delivery캠페인, http://artistchai.tistory.com/914)

아동 양육 및 자립을 목적으로 하는 비정부 국제개발 기구 “S0S 어린이 마을

어린이들을 위한 유튜브 프리롤 광고를 활용한 기부 캠페인을 펼쳤습니다.





영상이 나오기 전에 나오는 프리롤 광고는

Skip 할 수 있는 시간을 5,4,3,2,1 카운트 다운하여 알려줍니다.

SOS 어린이 마을은, 바로 이점을 착안하여

카운트다운으로 시청자의 심리를 자극하는 프리롤 광고

Every Second Counts 캠페인을 진행하였습니다.



SOS어린이 마을은 프리롤 광고에 기부를 쉽게 할 수 있는 기부 버튼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이 기부 버튼은 재생바가 재생시간을 나타내주듯이 재생시간에 맞춰 움직이도록 하였으며,

1초가 지날 때 마다 1유로가 감소되도록 기부금을 설정해놓았습니다.

, 광고가 시작되면 30유로에서 1초가 지나면 29유로,

2초가 지나면 28유로를 기부하도록 유도하는 버튼이 담긴 프리롤 광고인 것이죠.

이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시간이 지나면 기부를 할 수 없다는 시간적 압박감을 주어,

더 많은 사람들이 기부에 참여하도록 유도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지금 이 순간에도 어린이들이 고통 받고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Every Second Counts(매 순간 중요하다)”라는 메시지와

시리아 어린이들의 힘든 모습이 담긴 사진을 함께 전달하여 효과를 높이고자 하였습니다.



SOS 어린이 마을은 시간에 따라 기부금이 변하는 프리롤 광고를 통해

시청자들의 심리를 자극하며 더 많은 기부를 유도했는데요.

기부캠페인에서 소비자들이 제한된 시간, 제한된 금액을 통해, 희소성을 높이는

헝거마케팅 기법을 활용한 것은 이례적이었으며,

이를 프리롤 광고에 접목시켰다는 점에서 주목할만한 사례였습니다.


프리롤 광고를 통해 얻은 기부금은 최근 폭격으로 파괴된

시리아 수도의 어린이 구호 건물들을 재건축하는데 사용될 거라고 합니다.

여러분도 아이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해당 이벤트 사이트에 들어가 기부를 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http://elkesecondetelt.sos-kinderdorpen.be/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